처음으로 / 즐겨찾기 추가 / 관리자에게
 
 
   
                    지회소개 소식/속보 자료실 노동상담 게시판 정보마당
 
지회소식
대/소자보
전국소식

 Total 244articles,
 Now page is 8 / 13pages
    
이름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홈페이지   http://www.hjbnj.org
제목   [사진속보] 경악!! 돌아버린 현대자본!! 벌건 대낮에 굶주린 짐승처럼 노동자 두들겨 패!!

벌건 대낮에 자행된 경비 깡패들의 야수같은 폭력만행!

윤성근 전 현자노조 위원장 등 심한 부상으로 응급후송!
비정규직 동지들 다수 부상, 지나가던 지역 주민까지 폭행!


현대자본은 인간이길 포기했다!
현대자본의 사주를 받은 경비대들은 벌건 대낮에 갑자기 짐승으로 돌변하여 평화로이 구호를 외치고 노래를 부르던 정규직·비정규직 노동자들에게 무자비한 폭력을 가했다!
너무나 갑작스런 도발에 노동자들은 속수무책으로 당했고 차가운 시멘트 바닥을 뒹굴 수밖에 없었다!

오늘(23일) 낮 12시 <불법파견 원하청 연대회의>의 결정에 따라 본관 앞에서는 원하청노조 공동으로 불법파견 철폐와 비정규직 탄압 분쇄를 위한 공동 항의집회를 가졌다.
집회는 발언과 구호, 그리고 노래로 지극히 평화로이 30분 가량 진행됐다.

집회가 끝나고 집회에 참가했던 정규직 동지들은 대부분 점심식사를 위해 식당으로 이동하고, 비정규직 동지들은 [4월 총파업·비정규 투쟁 승리를 위한 전국순회투쟁단]이 본관 정문 앞에 온다는 소식을 접하고 본관 정문 안쪽에서 환영의 뜻을 전달하기 위해 노래를 부르고 구호를 외치고 있었다.

현대자본의 똥개인 경비대들의 잔인무도한 만행은 이때(12시 40분 경) 기습적으로 시작됐다.
갑자기 약 2백여 명의 경비대들이 우리 대오쪽으로 달려오더니 잡히는 대로 얼굴과 온몸을 주먹과 구둣발로 있는 힘껏 가격하고 쓰러지는 사람이 있으면 우루루 몰려가 발로 짓밟았다. 눈깔 뒤집힌 야수들은 본관 잔디밭에 설치된 천막까지 몰려와 단 한명도 가만두지 않고 여성도 가리지 않고 주먹질과 발길질을 날렸다.

이 과정에서 대부분의 노동자들이 옷이 찢기고 흠씬 두들겨 맞았고, 비정규직과 함께 하던 윤성근 전 현자노조 위원장을 비롯 정규직 대소위원 동지들도 예외이지 않았다.
특히 윤성근 전 위원장은 집중적인 폭력을 당하여 얼굴과 온몸에 심각한 찰과상과 타박상을 입고 피를 흘리며 병원으로 응급 후송되었다.
비정규직 동지 3명도 심각한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후송됐다.

한참을 마치 약을 먹고 정신이 나간 것처럼 날뛰며 폭력을 행사하던 경비들은 상황이 정리될 쯤 본관 정문 앞에 순회투쟁단 동지들이 도착해 버스에서 내리자마자 또다시 똑같이 달려들었다.
연대를 위해 울산까지 달려온 비정규직 동지들에게도 굶주린 짐승이나 보일 법한 폭력은 똑같이 자행됐으며, 이 과정에서 통신 비정규직 동지 등 세 명이 또다시 심각한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후송됐다.

현재 폭력만행 소식을 듣고 정규직 대소위원 동지들이 정문으로 달려와 있으며, 비정규직 동지들은 폭력만행에 항의하기 위해 웃통을 벗고 정문 바리케이트 앞에 일렬로 도열해 경비대와 대치하고 있다.

한편 112 신고를 받고 출동한 단 1명의 경찰은 우리 동지들을 폭행한 현행범을 가리켜 줘도 범행 사진이 있어야 한다며 황당한 소리만 중얼거리고 있고, 경비대들은 어제 본관에서 있었던 강병태 동지 부당해고 항의 집회에서 당한 것에 대한 화풀이 차원이라는 어이 없는 말을 서슴없이 내뱉고 있다.

[응급 후송자 현황] 울산대병원에서 응급 조치를 마친 후 입원 치료를 위해 한마음병원으로 이동하였음

윤성근 (현대자동차 정규직, 현자노조 전 위원장) : 머리, 이마, 우측 얼굴에 발로 밟힌 흔적이 선명하게 남아 있음. 허리와 무릎 통증을 심하게 호소하는 상태. X레이 촬영을 하였고, 머리 내상을 확인하기 위해 긴급히 CT 촬영을 하였음. 허리 부상 관련 MRI 촬영을 해봐야 한다고 함.

송상현 (현대자동차 비정규직) : 콧등, 왼쪽 목을 맞아서 외상
조병용 (현대자동차 비정규직) : 오른쪽 귀 밑이 심하게 맞아서 외상. 통증이 계속되면 CT촬영을 해봐야 한다고 함
정주영 (현대자동차 비정규직) : 오른쪽 무릎을 밟혀 걷기가 힘든 상태. 염부조직 손상으로 기부스를 해야 함
최용국 (현대자동차 비정규직) : 왼쪽 턱을 심하게 맞아서 외상

* 전국순회투쟁단
윤순재 (통신비정규노조 위원장) : 이마에 피멍이 들고, 윗입술이 터졌으며 코피를 많이 흘림. 왼쪽 목, 광대뼈 등이 많이 부었고, 허리도 심하게 다침. 얼굴 부상 관련 CT촬영 해봐야 함
윤용진 (전국순회투쟁단) : 얼굴 전체를 할퀴고, 특히 오른쪽 턱과 머리에 피멍이 들고 부음. 왼쪽 손목과 손가락이 다침(네번째 손가락 골절). 오른쪽 허벅지에 이상이 있음. 얼굴 부상 관련 CT촬영 해봐야 함
이태수 (하이닉스매그나칩지회 조합원) : 이를 심하게 다쳐서 여러 개가 흔들거림




경비들에게 폭행당해 쓰러져 있는 윤성근 현자노조 전 위원장


앰블런스에 실려가는 윤성근 전 현자노조 위원장. 폭행당한 흔적이 선명하게 남아 있다.


현대차 경비들의 짐승같은 폭력만행에 항의하며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정문 앞에서 연좌하고 있다.


[울산대병원에서 응급치료를 기다리고 있는 부상자들]

  

  

  

  

  

  


[한마음병원으로 이동하여 입원한 부상자들]

  

  

  

  





No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4    [영상속보] 현대자동차의 감시사찰 및 사용자성 실태 고발 기자회견 (4/15)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15  2459
103    [기자회견] 현대자동차의 감시사찰 및 사용자성 실태 고발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15  2417
102    [성명] 불법파견 정규직화와 원청사용자성 인정은 시대의 거스를수없는 대세!! 전국비정규연대회의 2005/04/14  2526
101    [영상속보] 윤성근 교육위원의 삭발 후 결의와 앞으로 투쟁계획 (4/7)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7  2620
100    [성명] 실망스런 합의내용! 다시 투쟁을 조직하여 현장탄압 분쇄하자!!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7  2850
99    [영상속보] 해복투현판식 및 윤성근전위원장 삭발식 (4/6) V1.1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7  2467
98    [입장] 불파투쟁을 힘차게 마무리 한 후에 임단투에 돌입하자! 현자비정규연대회의 2005/04/07  2380
97    [영상속보] 민주노총 "비정규개악저지" 총파업 결의대회 (4/1)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1  2508
96    [영상속보] 민주노총 현안사업장 과천 노동부 항의방문! (3/29)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3  2524
95    [영상속보] 현대자동차 양재동본사 대덕사연대집회 (3/29)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31  2594
94    [영상속보] 경비폭행에의해 입원중인 박찬경동지 인터뷰 (3/22)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4  2444
93    [성명] 벌건 대낮에 벌어진 현대자동차(주) 경비대의 살인적 테러!!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4  2720
92    [영상속보] 현자경비 폭력만행 부상자 인터뷰 (3/23)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3  2679
91    [영상속보] 현대차 경비대 또다시 비정규노동자 집단 폭행 -미디어참세상 (3/23)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7  2587
   [사진속보] 경악!! 돌아버린 현대자본!! 벌건 대낮에 굶주린 짐승처럼 노동자 두들겨 패!!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3  3608
89    [영상속보] 전국순회투쟁단 5공장정문앞 연대집회 (3/23)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4  2552
88    [영상속보] 울산노동자결의대회 (3/16)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18  2594
87    [성명] 울산지역 검경의 비상식적 태도에 비정규노조는 분노한다!!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17  2674
86    [영상속보] 공동법률지원단 기자회견 (3/14)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14  2612
85    [기자회견] 현대차 불법파견 및 폭행사건 국회 진상조사 결과 보고 국회진상조사단 2005/03/14  2521
  이전 [1][2][3][4][5][6][7] 8 [9][10]..[13] 다음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lifesay
Produced by
WooSangSU
전국금속노동조합 현대자동차비정규직지회
울산 북구 양정동 700번지 현대자동차 내  E-mail: hjbtw@jinbo.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