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즐겨찾기 추가 / 관리자에게
 
 
   
                    지회소개 소식/속보 자료실 노동상담 게시판 정보마당
 
지회소식
대/소자보
전국소식

 Total 244articles,
 Now page is 8 / 13pages
    
이름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홈페이지   http://www.hjbnj.org
제목   [기자회견] 현대자동차의 감시사찰 및 사용자성 실태 고발

현대자동차의 노동자 감시·사찰 및

비정규직에 대한 직접 사용자성 실태를 고발한다!


1.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에서 사측이 노동자 감시·사찰을 행한 보고서와 문서들이 대거 발견되었다. 2003년 기아자동차 금형공장, 2004년 기아자동차 화성공장 및 현대자동차 아산공장 등에서 현대자동차의 노동자 사찰이 잇달아 밝혀진 데 이어, 울산공장에서도 노동자 감시·사찰 사실이 확인된 것이다.

(1)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의 사내하청 업체인 (주)대서공영이 소속 비정규노조 조합원을 주 대상으로 하여 작성한 이 보고서들은,
△ 정규직 조합원 및 타업체 소속 비정규직 노동자들에 대한 사찰 내용도 포함하고 있는 점
△ 그 내용이 매우 조직적이고 광범위하며 치밀한 점
△ 작성 명의자를 “5공장 갤로퍼부 (주)대서공영”으로 표시하는 등 현대자동차 내 부서편제에 따라 표시하고 있는 점
△ 대부분의 문서가 ‘보고서’라는 명칭으로 되어 있는 점
△ 일부 문서[첨부2]의 경우 결재권자의 표시가 ‘사장’이 아니라 ‘업체장’으로 되어 있는 점
△ 근로조건 및 노조활동 대응 방침을 현대자동차가 직접 결정하는 것에서 알 수 있듯 사내하청업체의 독립성이 거의 없는 점
등 제반 사정에 비추어 볼 때 현대자동차의 직접적인 지시로 작성된 문서임이 분명하다고 할 것이다.

(2) 이 보고서들에는 집회·유인물 등 기본적인 노조활동에 대한 사찰은 물론이요 △시간대별 체크 △성향분석 △대화내용 △개인 사생활까지 노동자들의 일거수일투족을 치밀하게 감시·사찰한 내용이 담겨 있다. 이처럼 노동자들의 인권을 유린한 감시·사찰이 2003년부터 2005년까지 장기간에 걸쳐 지속적으로 이루어졌음을 이 보고서들은 보여준다.

(3) 또한 이 보고서들은 노조탈퇴공작 등 노조파괴를 목표로 한 부당노동행위가 온갖 방법을 동원하여 집요하게 추진되어 왔음을 보여주고 있다.
△ 노조 가입 의사가 있는 4-5명에 대해 회유 및 설득작업을 했다
△ 주동성향의 조합원을 면담을 통해 노조를 탈퇴하게 만들었다
△ 누가 노조 탈퇴 가능성이 있으므로 금일 야간 설득 작업을 하겠다
△ 누구를 ‘개선’시키기 위해 퇴근시 자연스럽게 집에 초대하겠다
등 노조탈퇴 공작의 적나라한 실상이 담겨져 있는 것이다.

2. 한편 2004년 말 노동부로부터 불법파견 판정을 받은 바 있는 현대자동차가 사내하청 노동자들에 대해 마치 직접적인 사용 당사자인 것처럼 매우 구체적이고 총괄적으로 노무관리를 하고 있다는 사실이 추가로 확인되었다.

(1) 현대자동차가 사내하청 노동자 개개인의 근로계약·근태·임금 등을 직접 관리하고 있으며, 심지어 개별 노동자의 계속고용·계약해지 여부 또한 직접 지시하고 있음이 확인되었다.

(2) 나아가 △블랙리스트 작성·배포 △비정규노조 설립 직후 조직적인 노조탈퇴 공작 총괄 △긴급사태 발생시 상황실 운영 및 대응논리 전파 △파업시 대체인력 투입 및 운영 총괄 등 비정규노조 활동에 대한 탄압과 대응을 현대자동차가 직접 총괄하고 있음이 확인되었다.

(3) 한편 노동부의 불법파견 현장조사 및 경찰조사를 앞두고 현대자동차 협력지원팀 주관 아래 사내하청 전 업체를 소집하여 대책회의를 갖거나 서류점검을 실시하는 등 불법파견 사실에 대한 은폐·조작을 시도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추정케 하는 흔적들이 발견되었다.

3. 지난 4월 1일 중앙노동위원회가 “현대중공업 원청이 사내하청 노동자들의 실질적인 사용자”라는 결정을 내리고, 4월 14일 국가인권위원회가 “불법파견의 경우 불법사유 발생시점부터 원청에 직접고용된 것으로 보는 것이 타당하다”는 의견을 제출한 데 이어, 오늘 현대자동차가 사내하청 노동자들에게 사실상 직접 사용자로 역할하고 있음이 밝혀지고 있는 일련의 흐름을 주목하여야 할 것이다.
   이러한 흐름들은 이제 “불법파견 정규직화”와 “원청 사용자성 인정”이라는 간접고용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주장이 거스를 수 없는 대세임을 입증해 주는 것이다.

4. 오늘 우리는 현대자동차의 노동자 감시·사찰 및 비정규직에 대한 직접 사용자성 실태를 고발하면서, 이와 관련한 우리의 요구와 입장을 다음과 같이 밝힌다.

(1) 현대자동차는 노동자 감시·사찰 및 노조파괴 공작에 대하여, 잘못을 인정하고 공개적으로 사과하며 재발하지 않을 것을 약속하라!

(2) 현대자동차는 노동자 감시·사찰 및 노조파괴 공작에 대하여, 철저하게 진상을 규명하고 책임자를 처벌하라!

(3) 현대자동차는 사내하청 노동자들의 실질적인 사용자로서 모든 탄압을 중단하고 비정규노조를 인정하며 그 활동을 보장하라!

(4) 현대자동차는 불법파견을 넘어 사내하청 노동자들에게 사실상 직접적인 사용 당사자로 역할하고 있는 만큼 “불법파견 철폐” 및 “정규직화·직접고용” 요구를 즉각적으로 수용하라!

(5) 노무현 정부는 파견법 개악 등 비정규 관련 노동법 개악 시도를 즉각 중단하고, ‘비정규 권리보장 입법안’을 전면 수용하라!

5. 우리는 이상의 요구를 관철시키기 위하여 현대자동차 노동조합과 긴밀하게 협력하여 원하청 공동투쟁을 힘차게 전개해 나갈 것이며, 나아가 민주노총 및 진보적인 사회세력들과 적극적으로 연대하여 투쟁할 것이다.

2005년 4월 15일
민주노총 금속연맹 현대자동차비정규직노동조합




No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04    [영상속보] 현대자동차의 감시사찰 및 사용자성 실태 고발 기자회견 (4/15)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15  2459
   [기자회견] 현대자동차의 감시사찰 및 사용자성 실태 고발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15  2417
102    [성명] 불법파견 정규직화와 원청사용자성 인정은 시대의 거스를수없는 대세!! 전국비정규연대회의 2005/04/14  2526
101    [영상속보] 윤성근 교육위원의 삭발 후 결의와 앞으로 투쟁계획 (4/7)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7  2620
100    [성명] 실망스런 합의내용! 다시 투쟁을 조직하여 현장탄압 분쇄하자!!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7  2850
99    [영상속보] 해복투현판식 및 윤성근전위원장 삭발식 (4/6) V1.1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7  2467
98    [입장] 불파투쟁을 힘차게 마무리 한 후에 임단투에 돌입하자! 현자비정규연대회의 2005/04/07  2380
97    [영상속보] 민주노총 "비정규개악저지" 총파업 결의대회 (4/1)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1  2508
96    [영상속보] 민주노총 현안사업장 과천 노동부 항의방문! (3/29)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4/03  2524
95    [영상속보] 현대자동차 양재동본사 대덕사연대집회 (3/29)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31  2594
94    [영상속보] 경비폭행에의해 입원중인 박찬경동지 인터뷰 (3/22)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4  2444
93    [성명] 벌건 대낮에 벌어진 현대자동차(주) 경비대의 살인적 테러!!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4  2720
92    [영상속보] 현자경비 폭력만행 부상자 인터뷰 (3/23)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3  2679
91    [영상속보] 현대차 경비대 또다시 비정규노동자 집단 폭행 -미디어참세상 (3/23)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7  2587
90    [사진속보] 경악!! 돌아버린 현대자본!! 벌건 대낮에 굶주린 짐승처럼 노동자 두들겨 패!!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3  3609
89    [영상속보] 전국순회투쟁단 5공장정문앞 연대집회 (3/23)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24  2552
88    [영상속보] 울산노동자결의대회 (3/16)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18  2594
87    [성명] 울산지역 검경의 비상식적 태도에 비정규노조는 분노한다!!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17  2674
86    [영상속보] 공동법률지원단 기자회견 (3/14)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3/14  2612
85    [기자회견] 현대차 불법파견 및 폭행사건 국회 진상조사 결과 보고 국회진상조사단 2005/03/14  2521
  이전 [1][2][3][4][5][6][7] 8 [9][10]..[13] 다음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lifesay
Produced by
WooSangSU
전국금속노동조합 현대자동차비정규직지회
울산 북구 양정동 700번지 현대자동차 내  E-mail: hjbtw@jinbo.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