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즐겨찾기 추가 / 관리자에게
 
 
   
                    지회소개 소식/속보 자료실 노동상담 게시판 정보마당
 
지회소식
대/소자보
전국소식

 Total 244articles,
 Now page is 5 / 13pages
    
이름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홈페이지   http://www.hjbnj.org
첨부파일 #1    교섭속보.hwp (68.0 KB)   Download : 295
제목   [불법파견] 특별교섭1 - 6차례 실무교섭과 2차례 본교섭 결과
현재까지 6차례 실무교섭, 2차례 본교섭 진행
사측, “비정규직노조를 교섭주체로 인정못한다” - 쟁점

일자별 정리

<2005년 9월 15일> 현자노조 임단협 합의
“3자 실무협의를 통해 한달 안에 불법파견 특별교섭을 진행한다.”

▣<2005년 10월 7일> 불법파견 특별교섭 1차 실무교섭

▣<2005년 10월 10일> 불법파견 특별교섭 2차 실무교섭
“본교섭 상견례 일정 확정”

▣<2005년 10월 12일> 불법파견 특별교섭 3차 실무교섭
“본교섭 시간 및 교섭단 확정”

▣<2005년 10월 13일> 불법파견 특별교섭 1차 본교섭.
노측 “특별교섭 요구안 설명. 교섭위원자격은 현자노조 대의원대회 결정사항임. 국가기관서 불법판정한 이상 소모적 논쟁말구, 발전적으로 해결할 것 요구”
사측 “불법파견 인정못한다. 비정규직인자 포함한 특별교섭 할 수 없다”

▣<2005년 10월 18일> 불법파견 특별교섭 4차 실무교섭
“본교섭과 동일하게 주장”

▣<2005년 10월 21일> 불법파견 특별교섭 5차 실무교섭
사측 “3자 실무교섭에서 실질적인 내용을 논의하고, 본교섭에서는 원청 노사가 합의하는 형태로 운영하자” 제안
노측 “비정규직을 교섭주체로 인정하지 않는 것은 문제있다” 거절

▣<2005년 10월 24일> 불법파견 특별교섭 6차 실무교섭

▣<2005년 10월 25일> 불법파견 특별교섭 2차 본교섭.


<실무교섭 교섭위원>
노측 - 최병승(비정규직노조 사무국장), 서동식(현자노조 조직강화팀장)
사측 - 김성룡(현대차 협력지원실장), 허성활(현대차 협력지원차장)

<본교섭 교섭위원>

노측 - 이상욱(현자노조 위원장) 김태곤(현자노조 수석부위원장) 서동식(현자노조 조강팀장) 김영섭(현자노조 비정규부장) 이해룡(현자노조 정책4부장) 김현우(현자노조 전주부본부장) 안천식(현자노조 남양부본부장) 유병민(현자노조 아산부본부장) 김인수(현대모비스 부본부장) 박현제(현자비정규직노조 위원장) 권수정(현자아산 사내하청지회장) 김형우(현자전주 비정규직지회장) 이상 12명과 연대회의 전략회의 성원(하부영,박유기,최병승,김효찬) 중 3인 교체참석 - 총 15명

사측 - 아직 교섭위원 명단제출 안함.


<10월 25일 2차 본교섭 결과>

회사는 여전히 “비정규직교섭위원 인정못한다.”와 “불법파견판정은 법률적 판단을 기다려야 한다.” “특별교섭 요구안은 사용자성 인정하는 것이므로 논의대상 아니다. 합의되더라도 법률적 문제있다.” 라며 불법파견 인정여부에 민감한 반응을 보이며 전혀 입장의 변화를 보이고 있지 않다. 이에 노측 교섭위원들은 “이미 특별교섭은 노사합의사항이며, 교섭권과 체결권은 노동조합에 있으므로 체결권에 대한 법률적 하자 없음.”과 “교섭위원문제는 노조의 고유권한이다. 노조 자주성을 침범하지 말것”을 강력히 주장하였다. 또한 사측의 전향적인 태도변화를 요구하면서 출입금지가처분에 따른 출입문제와 해고자 복직 등 현안문제 해결방안을 3차 본교섭에 제출할 것을 요구하였다.

❐ 3차 본 교섭 : 다음주(10월 31일 ~ 11월4일) 진행한다. 실무교섭 : 필요에 따라 지속적으로 진행한다.

교섭이 실마리를 풀지 못하고 계속 난항을 겪을수록 어렵게 성사시킨 대화의 노력은 물거품이 될 수밖에 없다. 인내력은 점차 한계에 다다를 것이고, 한계적인 상황에 대해 상상해본다면, 지금의 대화가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 회사는 염두에 두어야 할 것이다.




No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164    [소자보]2 - 현대하이스코 크레인 점거농성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11/02  3397
   [불법파견] 특별교섭1 - 6차례 실무교섭과 2차례 본교섭 결과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10/28  3586
162    (성명) 생존권 위협하는 기아원청 박살내자!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10/24  3395
161    현자비정규노조 긴급쟁대위 결과(9/9, 00:36)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14  4190
160    불법파견 특별단체교섭 관련 현대자동차 노사 잠정합의에 대한 현자비정규노조 입장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12  3809
159    현자노조 잠정합의에 대한 현자비정규노조의 입장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09  4322
158    고 류기혁열사 분향소 마련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07  3138
157    현자비정규노조 긴급쟁대위 결과(9/7,16:17)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07  3691
156    현자비정규노조 긴급쟁대위 결과(9/5,08:30)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05  4508
155    3공장 철탑 고공농성 돌입에 대한 현자비정규노조 성명서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05  3872
154    [보도자료] 비정규직 노동자와 비정규노조의 안타까운 현실에서 류기혁 열사는 자결을 선택하고야 말았습니다!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05  3035
153    현자비정규노조 긴급쟁대위 결과(9월 4일)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05  3157
152    [성명]지금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현장은 아비규환의 생지옥!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31  3592
151    [대자보] 4공장 쟁대위, 원청의 탄압뚫고 노숙농성 강행! 두드릴수록 강해진다!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24  2817
150    [속보!] 4공장 노숙농성장 침탈하려 하자 조합원 1명 칼로 가슴과 팔을 그어!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23  3317
149    8월18일 현자비정규노조 잔업거부투쟁 속보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19  3041
148    5차 쟁대위 회의 결과(8월 12일, 15일)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16  2997
147    4차 쟁대위 회의 결과(8월 8일, 10일)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16  2856
146    [성명] 현대 자본에 편파적 판정 일관하는 부산지노위를 규탄한다!!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16  3237
145    총력투쟁 제안서(8/11연대회의 수련회 제출, 비정규 3주체)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13  2873
  이전 [1][2][3][4] 5 [6][7][8][9][10]..[13] 다음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lifesay
Produced by
WooSangSU
전국금속노동조합 현대자동차비정규직지회
울산 북구 양정동 700번지 현대자동차 내  E-mail: hjbtw@jinbo.net